최근 5년 친환경차 판매량 급증… 하이브리드가 끌고 전기차가 밀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기·하이브리드·수소 등 친환경차 판매량이 매년 늘고 있는 추세다. 사진은 현대차의 전기 세단 아이오닉6. /사진=현대차
국내 친환경자동차(전기·하이브리드·수소) 판매량이 빠르게 늘고 있다.

28일 카이즈유 데이터 연구소에 따르면 최근 5년(2018~2022년) 국내에 등록된 친환경차 판매량은 누적 115만5501대다.

연도별로 살펴보면 전기차는 ▲2018년 3만1033대 ▲2019년 3만3390대 ▲2020년 3만1287대 ▲2021년 7만1505대 ▲2022년 12만3909대이며 올 1분기(1~3월) 판매량은 1만9154대다.

같은 기간 하이브리드차도 가파른 증가세를 보였다. 연도별로는 ▲2018년 9만3410대 ▲2019년 10만3494대 ▲2020년 15만2858대 ▲2021년 18만4799대 ▲2022년 21만1304대다. 올 들어서는 지난 3월까지 6만8249대가 소비자와 만났다.

수소차는 전기차와 하이브리드차보다 판매 비중은 낮지만 매년 증가세를 나타냈다. 수소차의 연도별 판매량은 ▲2018년 729대 ▲2019년 4182대▲2020년 5783대 ▲2021년 8473대 ▲2022년 1만176대 ▲2023년 1분기 1832대다.

같은 기간 가장 많이 팔린 전기차는 기아 EV6(4164대)로 집계됐다. 현대자동차의 아이오닉6는 3570대, 아이오닉5는 3398대가 팔렸다.
수입 전기차는 테슬라 모델Y가 1044대로 1위를 차지했고 BMW i4는 2위(652대)에 이름을 올렸다.


가장 많이 팔린 하이브리드차는 현대차 그랜저(1만2932대)로 조사됐다. 이어 ▲기아 쏘렌토 하이브리드(1만273대) ▲K8 하이브리드(8070대) 순이다.

수입차는 ▲렉서스 ES(2446대) ▲토요타 라브 4(694대) ▲렉서스 NX(642대) 순으로 나타났다.
 

김창성
김창성 [email protected]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3.12하락 2.9818:05 09/27
  • 금 : 1847.20하락 1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