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남친에 가스라이팅 당해"… '에프엑스' 엠버, 파산 위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에프엑스 출신 엠버가 과거 남자친구에게 가스라이팅을 당했다고 고백했다. /사진=엠버 인스타그램
걸그룹 에프엑스 출신 엠버가 과거 전남자친구에게 가스라이팅을 당했다고 고백했다.

지난 7일(현지 시각) 엠버는 중국 동영상 사이트 빌리빌리에서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해당 라이브 방송에서 엠버는 구독자들과 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엠버는 "나는 많은 나쁜 놈들을 만났다. 과거형으로 말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아직 맞는 사람을 찾지 못했다"고 말했다.

그는 "내가 하는 일 때문에 그 사람에게 확신이 들거나 안정적이라고 느껴지지 않는 이상 연애 중임을 공개하는 것을 꺼리는 편"이라며 "예전에 만났던 몇몇 사람들은 몰래 연애하는 것을 원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특히 엠버는 과거 한 남자친구에 대해 "극도로 조작적인(manipulative) 남자친구가 있었다. 나중에 친구들이 말하길 '가스라이팅 한다'고 하더라. 말해주기 전까지는 인지하지 못했다"며 "그 남자친구는 돈을 위해 날 이용했다. 거의 파산할 뻔했다. 그런데도 이 사람과 헤어지면 내가 나쁜 사람이 된 것 같은 기분이 들게 했다. 가스라이팅을 당한 것 같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15:32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15:32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15:32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5:32 11/30
  • 금 : 2067.10상승 6.915:32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