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폭스 확진자 수 2명 추가… 8월 2주차 기준 총 135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 엠폭스 확진자 수가 총 135명으로 늘었다. /사진=뉴스1
엠폭스(원숭이두창)의 국내 확진자 수가 총 135명이 됐다.

15일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8월 2주차(6~12일) 엠폭스 확진자 수는 2명 추가됐다.

지난 4월 42명, 5월 48명이 발생한 것을 제외하면 6월부터는 일평균 확진자 수는 1명이 되지 않아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질병관리청은 엠폭스 확산 방지를 위하여 백신 예방접종을 적극 독려하고 있는데 지난 13일까지 1차접종자 수는 총 6102명이며 2차접종자 수도 2651명이다.

질병관리청은 의심환자 조기 발견과 신속한 진단을 통해 전파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치료제 사용 및 전담병상 운영을 통해 엠폭스 확진자를 관리 중이다.

이밖에 고위험시설을 지속 점검하고 예방수칙 홍보 교육, 예방접종 독려 등 관련 단체와 위험 소통도 지속할 계획이다.


질병관리청 관계자는 "발진 등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라면 주변과의 밀접접촉을 피하고질병관리청 콜센터(1339) 또는 가까운 보건소로 즉시 문의해 방역당국과 전문가의 도움을 받는 것이 가장 중요한 방역 수칙이다"고 강조했다.

다음 주부터 매주 1회 엠폭스 보도자료를 배포하는 것은 중단된다. 다만 질병관리청 누리집을 통해 일일 엠폭스 확진자 수 발생 현황이 공개된다.

질병관리청은 최근 질병관리청 직원을 사칭해 엠폭스 방역비 지원 관련 보이스피싱 및 메신저 피싱 의심사례가 발생되고 있어 국민들의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질병관리청 관계자는 "엠폭스와 관련해 별도의 방역비를 지원하고 있지 않으며 확진자 이용시설이 방역소독으로 인해 영업을 하지 못한 사례도 없다"며 "질병관리청 직원을 사칭하거나 방역지원을 이유로 개인정보와 금융정보 등을 요청하는 경우 이에 따르지 않도록 주의해 달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