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효림 혼전임신 발각된 이유… 김수미 때문이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서효림이 시어머니인 배우 김수미가 친한 기자에게 자신의 혼전 임신을 제보했다고 밝혔다. /사진=JTBC '짠당포' 캡처
배우 서효림이 혼전 임신이 발각된 이유가 시어머니 김수미 때문이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지난 26일 방송된 JTBC 예능 '짠당포'에는 배우 김수미, 정준하, 서효림이 출연했다. 이날 '며느리의 혼전임신 사실을 알렸다'는 이야기에 김수미는 "(결혼 전 서효림과) 예능 프로그램을 같이 하고 있었다. 어느 날 (서효림) 얼굴이 까칠했다"고 이야기를 시작했다. 이에 서효림은 "가을이다"라고 정정했다.

김수미는 "얼굴이 까칠하고 버짐도 펴서 물어봤더니 '아니에요. 요즘 피곤해요'라고 하더라. 그런데 알고 보니 내 손녀를 임신한 줄은 몰랐다"고 말했다.

서효림은 "조금 조심스럽지 않나. 나름 비밀을 철저하게 지켰는데 엄마(김수미)가 홀랑 친한 기자분에게 알렸다"고 말했다. 이에 김수미는 "...내가? ...내가 했대?"라고 물었고, 서효림은 "그렇다"고 답했다. 그러자 김수미는 "그르면 했겠지..."라고 바로 인정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결혼식 당시에는 임신 2달 반이었다. 김수미의 제보로 공식 기사화가 된 것. 서효림은 "예능할 때는 어머님이 제가 아들과 만나고 있는 줄도 모르셨다"라며 웃었다. 김수미는 "결혼식 준비를 20일 만에 해서 식을 올렸다. 내가 한 번 한다고 하면 빠르다"라며 흐뭇해 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33%
  • 67%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