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5도어 해치백 ‘K3 유로’ 출시

 
  • 머니S 노재웅|조회수 : 2,875|입력 : 2013.09.24 11:40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기아자동차)
(사진제공=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가 차별화된 스타일과 공간 활용성·실용성을 갖춘 5도어 해치백 모델 ‘K3 유로’를 공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

K3 유로는 기아차 준중형 세단 K3의 세련된 디자인 정체성을 이어 받았으며, 역동적이면서도 깔끔한 유러피안 스타일의 디자인에 해치백의 공간 활용성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기아차는 K3 유로를 출시함으로써 지난해 9월 출시된 K3 세단, 지난 8월 출시된 K3 쿱에 이어 해치백 모델을 갖춰 준중형 풀라인업을 구축하게 됐다.

‘K3 유로’의 전면부는 세단 모델의 세련된 스타일을 계승하면서, 측면부는 날렵한 캐릭터 라인과 볼륨감을 적절히 조화시켜 마치 힘차게 달려나갈 듯한 역동적인 이미지를 구현했다.

후면부는 개방감이 느껴지는 와이드 리어 스포일러, 입체적 조형미가 강조된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등을 적용해 세단과 차별화했다.

고성능 감마 1.6 GDI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를 탑재한 K3 유로는 최고출력 140마력(ps), 최대토크 17.0kg·m의 동력 성능을 바탕으로 강력한 주행 성능과 뛰어난 변속감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전장 4350mm, 전폭 1780mm, 전고 1450mm, 축거 2700 mm의 차체 크기를 갖춘 K3 유로는 최적의 설계를 통해 넓은 실내공간 및 탁월한 공간활용성을 확보해 역동적 주행성능은 물론 실용성을 동시에 원하는 운전자들의 요구를 충족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해치백 차량의 강점을 극대화 할 수 있도록 ▲승차 인원 및 화물의 형태에 따라 다양한 방식으로 실내 공간을 활용할 수 있게 해주는 뒷좌석 6:4 분할 폴딩시트 ▲러기지 보드 밑에 다양한 소화물을 보관할 수 있는 러기지 언더트레이 ▲러기지 룸의 화물이 움직이지 않도록 고정시키는 러기지 네트 등을 기본 적용해 공간활용성을 극대화했다.

이 밖에도 K3 유로에는 ▲차량 주행 안정성을 향상시켜주는 VSM(차세대 VDC) ▲운전석·동승석·사이드·커튼 등 총 6개의 에어백 ▲경사로 밀림 방지장치(HAC) ▲운전석 원터치 세이프티 파워 윈도우 ▲버튼시동 스마트키 등 고객이 선호하는 안전 및 편의 사양을 대거 기본 적용해 차급을 넘어서는 만족도를 제공한다.

아울러 K3 유로는 우수한 상품경쟁력에도 불구하고 트렌디 트림의 경우 가격을 세단 모델 대비 20만원 인상에 그치도록 책정해 고객들이 가격에 대한 부담 없이 취향에 따라 원하는 스타일의 차량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스타일, 실용성, 합리적인 가격을 갖춘 ‘K3 유로’는 보드나 하이킹 등 야외활동을 즐기는 고객들에게 최고의 만족감을 제공할 것”이라며 “기아차는 앞으로도 ‘K3 쿱’, ‘K3 유로’와 같이 다양한 제품 라인업을 통해 고객들의 요구를 충족시키고 기대에 부응하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K3 유로의 판매가격은 ▲트렌디 1837만원 ▲노블레스 1985만원이다.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75상승 2.2918:05 09/27
  • 금 : 1878.60하락 12.3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