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호 국민은행장, "심려끼쳐 죄송"…대국민사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건호 국민은행장, "심려끼쳐 죄송"…대국민사과
사진=뉴스1 박지혜 기자
 
이건호 KB국민은행장이 대국민사과문을 발표했다.
 
이 행장은 27일 서울 여의도 국민은행 본점에서 최근 직원의 횡령 사고와 관련 "국민은행을 믿고 사랑해주신 국민 여께 커다란 심려를 끼드리게 됐다"며 "은행장으로서 깊은 책임을 통감하며 임직원과 함께 국민 여러분과 함께 머리 숙여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이 행장은 "고객의 신뢰를 바탕으로 존립하는 은행에서 결코 일어나선 안 될 일이었다"며 "국민은행은 금융당국과 긴밀히 협조해 이번 사건의 원인을 철저히 규명하고 다시 재발되지 않도록 근본적인 쇄신을 강력히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국민주택채권 지급 등 이번 사고와 관련해 고객여러분에게는 조금의 피해도 없도록 필요한 조치를 다 하겠다"면서 "최근의 금융사고는 몇몇 개인의 잘못이 아닌 은행장인 저를 포함한 경영진과 2만2000여직원 모두의 책임임을 통감한다"고 사과했다.
 
아울러  "국민의 신뢰를 회복하는 마지막 기회라는 각오로 철저히 반성과 근본적인 쇄신을 통해 반드시 국민의 은행으로 거듭나는 기회로 삼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