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영원장의 모발이식지침서(31)] 탈모치료 선택 시 ‘절개vs비절개 모발이식’, 어떻게 결정할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진영원장의 모발이식지침서(31)] 탈모치료 선택 시 ‘절개vs비절개 모발이식’, 어떻게 결정할까?
매년 탈모 환자가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이제 더 이상 탈모인구 1000만 시대라는 말이 낯설지 않게 되었다. 특히 30세 이하의 젊은 층에게서도 탈모가 빈번하게 나타나면서 전체 탈모 환자 가운데 절반 가까이가 20~30대가 차지하게 되었다.

이에 보다 영구적인 탈모치료 효과를 지닌 모발이식 수술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는데, 특히 수술 시 절개와 봉합이 필요 없는 비절개 모발이식을 선호하는 경우가 많아졌다.

일반적으로 모발이식수술은 후두부의 모발을 채취하는 방법에 따라 종류가 나누어지는데, 절개 모발이식의 경우 후두부 두피의 일부분을 절개하여 모낭단위로 분리, 이식하는 시술법으로 절개가 이루어지는 만큼 통증이나 흉터 등을 감안해야 한다.

때문에 절개 모발이식에 거부감을 느끼는 환자들이 적지 않고, 실제 젊은 층 탈모 환자들은 점진적으로 2차 탈모가 진행될 가능성이 높아 추후 진행될 탈모에 대비하여 비절개 모발이식을 우선으로 하는 경우도 있지만 이와 같은 모발이식 수술방법은 전문의를 통해 본인의 두피상태와 탈모의 진행 상황에 따라 알맞은 방법을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하겠다.

또한 어떠한 방법의 모발이식이든 안전하고 높은 생착률을 통한 만족스러운 결과는 의료진의 임상경험 및 노하우에 따른 정확한 진단과 수술진행에 달려 있기에 수술에 앞서 신중을 기할 필요가 있다.

최근 거듭된 모발이식수술의 발전으로 절개 모발이식 역시 흉터를 최소화하는 봉합법과 더불어 최소절개를 통해 흉터에 대한 걱정을 줄였으며, 대량 이식이 필요한 경우이거나 앞머리 탈모치료를 위한 모발이식 시에는 보다 정밀한 모낭분리 및 이식이 가능한 절개 모발이식이 적합할 수 있다.


그리고 비절개모발이식을 위한 후두부 모낭 추출을 위해서는 뽑는 모낭의 길이는 짧아야만 하기 때문에 후두부 부분삭발을 하더라도 머리카락으로 덮힐 정도의 모낭을 필요로 하는 경우에는 비절개 모발이식이 더 적합할 수 있다.

절개에 대한 거부감 또는 공포감이 있는 경우와 짧은머리 헤어스타일로 유지하려는 경우, 이미 절개법 모발이식을 여러회 받아 후두부 탄력도가 떨어진 경우, 그리고 마지막으로 여성분들의 자연스러운 헤어라인교정의 일부만을 하는 경우에는 비절개모발이식이 새로운 대안이 될 수 있다.

제공:연세모벨르 김진영 원장 정리=강인귀 기자
 

  • 0%
  • 0%
  • 코스피 : 2512.17상승 20.109:28 12/08
  • 코스닥 : 821.54상승 8.3409:28 12/08
  • 원달러 : 1310.10하락 15.209:28 12/08
  • 두바이유 : 75.00하락 2.5309:28 12/08
  • 금 : 2046.40하락 1.509:28 12/08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