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가시장, 공실율 증가로 임대료 약세 지속

상가투자 기대수익율 낮춰잡고 안정성에 무게중심 두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상가시장이 공실률 답보 상태나 증가세가 유지되면서 임대료가 하향되는 추세가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상가정보 제공업체인 상가뉴스레이다가 국토해양부에서 집계한 매장용 빌딩 공실률 및 임대료 추이를 조사한 결과 공실률은 2011년 1분기 8개 도시 및 전국적인 수준이 9.%에서 2013년 3분기 기준 9.7%로 나타났다. 2002년 4.4% 2003년 5.3%와 비교할 때 2배 가까운 공실률이 발생하고 있는 것이다. 평균보다 낮은 공실률을 보이고 있는 서울지역도 2002년 2.8% 2003년 3.3%와 대비할 때 2배 수준의 공실률을 나타내고 있어 전반적인 공실 타개가 이뤄지지 않고 장기화 되고 있는 양상이다.
상가시장, 공실율 증가로 임대료 약세 지속
이처럼 공실률 감소가 이루어지지 않고 장기화 되자 임대료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2011년 1분기 기준 ㎡당 4만2200원이었던 임대료는 2013년 3분기 기준 ㎡당 3만1200원으로 26% 하락하고 있으며 서울은 6만300원에서 5만9300원으로 하락했다.

반면 건물 동수는 줄고 있지만 공급총면적은 늘고 있어 점차 건물의 대형화 추세가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규상가 공급을 위한 증축 개축 신축 등을 포함한 상업용 건물의 착공량은 2011년 4만8330동 2346만2070㎡에서 2012년 47720동 2444만4132㎡, 2013년 4만6418동 2527만2738㎡로 조사됐다.

선종필 상가뉴스레이다 대표는 "2014년 정부의 정책적 두가 내부양을 통한 경기회복을 발표하고는 있지만 내수부양의 견인력이하고 신규 착공물량이 늘고 있어 상가시장의 급격한 반등을 기대하기는 어렵다"면서 "상가투자시장의 기대수익율 하향조정과 수익률보다는 안정성에 무게를 둔 투자가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