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나의 거리' 김옥빈 첫사랑 등장, 삼각관계의 시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나의 거리' 김옥빈 첫사랑 등장, 삼각관계의 시작?
JTBC 월화특별기획 <유나의 거리>에서 김옥빈의 첫사랑이 등장했다. 단순할 수도 에피소드가 시선을 끄는 것은 바로 첫사랑이 이희준의 새로운 경쟁상대로 자리할 수도 있기 때문.

오늘 밤 방송될 예고편으로 유나(김옥빈 분)의 첫사랑인 태식(유건 분)이 등장했다. 태식은 7년 전 유나와 함께 소매치기를 했던 인물로 당시 소매치기 현장을 경찰에게 들켜 쫓기던 중 유나의 죄까지 모두 자신이 가지고 교도소로 떠나면서 유나와는 어쩔 수 없이 이별을 하게 되었던 사연이 있다.

그후 각자의 생활로 바빠지면서 서로 만나지 못했고 그렇게 세월이 흘렀는데, 그랬던 그가 몇 년 만에 유나를 찾으면서 다시 사랑이 시작될지에 대해 관심이 쏟아지게 된 것.

특히 태식의 등장으로 긴장을 하게 될 인물이 바로 창만(이희준 분)이다. 현재 유나와의 애정전선을 형성하며 그녀의 마음을 사로 잡기만을 기다리고 있는 그이기에 태식의 등장은 달갑지 않은 상황인것.

그런데, 한편으로는 유건의 등장이 삼각관계의 시작이 아닌 다른 이유가 있을 것이란 추측이 나오면서 드라마가 어떻게 전개될지에 대해 귀추가 주목된다.

새로운 애정일지, 어두운 과거로의 복귀일지 궁금증을 자아내는 '유나의 거리'는 매주 월화 9시 50분 JTBC를 통해 방송된다.


<이미지제공=필름마케팅팝콘>
 

강인귀
강인귀 [email protected]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