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 카드사용액 1억 이상 중국인 VIP 관광객 유치 '물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6일 중국 베이징 눠진호텔에서 열린 고가방한상품 설명회에 참석한 중국은행 VIP 고객들. /사진=한국관광공사
6일 중국 베이징 눠진호텔에서 열린 고가방한상품 설명회에 참석한 중국은행 VIP 고객들. /사진=한국관광공사

중국인 관광객 저가 방한관광 문제에 한국관광공사가 정공법을 택했다. 고객별 맞춤형 고품격 방한관광상품 개발에 적극 나선 것이다.

한국관광공사 베이징지사는 지난 6일 오후 중국 베이징 눠진호텔에서 중국 최대은행인 중국은행(Bank of China) VIP 고객 100여명을 대상으로 고가방한상품 설명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날 소개된 상품코스에는 고객 특성에 맞게 패션 스타일링, 스파, 헤어 및 메이크업, 화보촬영, 건강검진, 간단한 성형 등의 다양한 항목이 포함됐다.

설명회 중에는 참가 고객을 대상으로 패션 스타일링 및 헤어 메이크업 등을 시연하여 고객들의 이목을 끌었고, 전통한복과 실용성 있는 개량 파티복으로 나누어 진행한 한복 패션쇼도 호평을 받았다.

이번 설명회에 소개된 관광상품은 개인이 항목을 취사 선택해 맞춤형으로 일정을 구성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는 점에서 참가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VIP 고객 특성상 천편일률적인 관광코스가 아니라 다른 사람과는 차별화된 자신만의 일정을 원한다는 점에 착안한 것이다.

또한 중국은행과의 협의를 통해 이들이 가족여행 프로그램을 선호한다는 점을 사전에 파악해 부모와 자녀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가족여행 상품도 소개했다. 


한편 이날 설명회는 중국은행의 빅데이터를 활용하여 행사 성격에 부합하는 고객을 찾아내어 이루어졌다는 점에서 주목된다.

연간 해당 은행카드 사용액이 50만~80만위안(약 1억~1억5000만원)인 고객 가운데 소비 패턴을 분석해 해외여행과 쇼핑 등을 즐기는 고객을 참가자로 선정했다. 1000만원 이상의 상품가격을 충분히 지불할 여력이 있는 계층인 셈이다. 

이날 소개한 실제 상품 가격은 3박4일 기본 구성일 경우 4백만원이나 추가항목 구성에 따라서는 2000만원까지 책정했다. 

박정하 베이징지사장은 설명회와 관련해 "방한관광을 질적으로 전환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기획했다"면서 "상품도 중요하지만 맞춤형 VIP 고객층을 찾아내는 것 또한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공사는 시안지사에서도 올 하반기에 샨시성 중국은행과 함께 고객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설명회는 롯데면세점이 면세점 업계에서는 단독 후원으로 참여했으며 패스타일링업체 U&U'S, 한복제작업체 아름방, 지안국제건강증진센터, 허쉬성형외과, 국순당 등 관련 업계의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실현되었다는 점에서 그 의의가 크다고 공사 관계자가 설명했다.
 

박정웅
박정웅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박정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4.46상승 1.63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