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공사장 가림벽에 색을 입히다… 그림 전시·화단 조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강동구에 위치한 래미안 솔베뉴 건설 현장 가림벽에 전시된 인근 초등학교 학생들이 그린 그림. /사진=삼성물산
서울 강동구에 위치한 래미안 솔베뉴 건설 현장 가림벽에 전시된 인근 초등학교 학생들이 그린 그림. /사진=삼성물산
삼성물산은 소음이나 먼지 등을 막아주는 건설 현장 가림벽에 새로운 아이디어를 더해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배려의 공간으로 탈바꿈했다고 22일 밝혔다.


서울 강남구 개포동에 위치한 래미안 블레스티지 건설 현장 가림벽에는 총 80개의 우산이 걸려 있다. 또 현장 인근 주민들이 갑자기 비가 내릴 경우 빌려 쓸 수 있도록 비치했다. 지역 주민들은 자유롭게 우산을 사용하고 향후 제자리에 다시 돌려주면 된다.

일원동에 위치한 래미안 루체하임 건설 현장은 총 80m의 가림벽을 따라 화단을 조성해 지역주민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삼성물산 현장 직원들이 직접 계절에 맞춰 다양한 꽃과 나무를 심고 벽화도 손수 그려 깨끗하고 밝은 거리를 조성했다. 더불어 현장 직원들은 인근 학교 학생들의 등하교시 안전을 위해 통학 도우미 봉사활동도 진행하고 있다.

강동구에 위치한 래미안 솔베뉴 건설 현장 가림벽 역시 지역 학생들의 작품을 전시하는 갤러리로 탈바꿈했다. 가림벽에는 인근 초등학교 학생들이 직접 그린 풍경화 등 총 60점의 작품이 전시됐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주민을 위한 다양한 환경개선활동을 통해 삭막했던 건설현장 주변을 쾌적하고 안전한 공간으로 인식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창성
김창성 [email protected]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