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2차 청문회] 손혜원 "고영태, 판도라의 상자 연 사람"(속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영태 전 더블루K 이사(가운데). /사진=사진공동취재단
고영태 전 더블루K 이사(가운데). /사진=사진공동취재단

국회 '박근혜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에 의한 국정농단 의혹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2차 청문회가 오늘(7일) 열린 가운데, 손혜원 민주당 의원은 고영태 전 더블루K 이사에 대해 "판도라의 상자를 연 사람"이라며 "고 전 이사가 없었다면 오늘의 이 자리는 없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손 의원이 "그간 신변의 위협을 느낀 적은 없었는가"라고 묻자 고 전 이사는 "아직까지 없었다"고 답했다.


 

김나현
김나현 [email protected]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60하락 50.4711:34 10/04
  • 코스닥 : 814.54하락 26.4811:34 10/04
  • 원달러 : 1361.20상승 11.911:34 10/04
  • 두바이유 : 91.09하락 2.0311:34 10/04
  • 금 : 1841.50하락 5.711:34 10/04
  • [머니S포토] 프란츠 호튼 "韓 소비자, 프레스티지 위스키 관심 이해도 뛰어나"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프란츠 호튼 "韓 소비자, 프레스티지 위스키 관심 이해도 뛰어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