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영장 기각, 강병규 "조의연 부장판사, 옷 벗고 롯데·삼성 갈 생각에 웃고 있을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병규 조의연. 이재용 영장기각. 사진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자료사진=임한별 기자
강병규 조의연. 이재용 영장기각. 사진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자료사진=임한별 기자

이재용 영장기각 판결에 방송인 강병규가 조의연 부장판사를 향해 "조의연 부장판사의 10년 후 모습. 삼성 법무팀 사장 및 실세. 롯데 사외이사"라고 조롱섞인 비난을 했다. 오늘(19일) 강병규는 이재용 영장기각 판결을 내린 조의연 부장판사에게 "조의연 판사는 옷 벗고 롯데도 가고 삼성도 갈 생각에 웃고 있겠지"라면서 "아마 어마어마한 지분을 챙겼을거야. 그치"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럴려고 판사질 한건데 한몫 챙겨야지. 그치. 판사 1명이 국가의 중차대한 사건을 판단하다니. 사법쓰레기들 법조장사꾼들"이라고 강하게 불만을 표출했다.

그는 "이재용 영장기각에 국민적 저항을 보여주지 못하면 박그네일당의 척결도 뜬구름이다. 이제 다시 모여야 한다. 다시 구속시켜야 한다"고 촉구했다.

마지막으로 강병규는 "특검은 곧바로 영장 재청구하라! 또하고, 또하라! 계속하라"고 덧붙였다.

한편 특검은 최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뇌물공여와 횡령, 위증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그러나 조의연 판사는 오늘(19일) 오전 구속영장에 대한 기각을 결정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9.81하락 1.9523:59 11/29
  • 코스닥 : 822.44상승 623:59 11/29
  • 원달러 : 1289.60하락 4.123:59 11/29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23:59 11/29
  • 금 : 2067.10상승 6.923:59 11/29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장 '서울 영테크 파이팅!'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자산운용업계, 공정 가치평가 힘써달라"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