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시대의 철학과 권력에 대해 노 철학자가 던지는 화두… '권력의 조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리 시대의 철학과 권력에 대해 노 철학자가 던지는 화두… '권력의 조건'
권력은 어디에서 시작돼 우리를 어떻게 지배 하는가. 그리고 그 권력에서부터 우리를 스스로 지키기 위해서는 무엇을 해야 하는가.

도서출판 지금이책이 뉴욕주립대 철학과 석좌교수인 저자 레이몬드 A. 벨리오티의 저서 <권력의 조건>을 통해 진정한 힘의 가치에 대해 묻는 책을 출간했다. 힘, 곧 권력은 개인과 사회의 긍정적인 성장을 위해 동등한 입장에서, 자발적으로, 다수의 주체가 행사하는 ‘할 수 있는 힘’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저자는 고대, 근대, 현대 사상가들의 핵심 이론을 소개하는 수고로움을 아끼지 않고 있다. 치명적인 권력의 힘이 진정한 소통에 이르는 길을 제시하기 위해 트라시마코스와 소크라테스, 니콜로 마키아벨리, 프레드릭 니체, 스토아학파, 게오르크 헤겔, 칼 마르크스와 그람시, 미셸 푸코, 위르겐 하버마스 등을 소개하면서 지적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이 과정에서 저자는 그 동안 축적되고, 재분배되고 사회와 개인에 의해 행사되었던 권력에 대한 비판적 질문을 던진다. 이를 통해 우리는 어떻게 하면 더 좋은 삶을 살 수 있는지에 대한 기초적인 질문과 마주하게 된다.

타당한 힘과 타당하지 못한 힘, 용인되는 힘과 그렇지 못한 힘을 어떻게 판단하는지. 우리는 왜 변화를 위해 싸우고 행동하는지. 그리고 어떤 행동으로 변화를 이끌 것인지. 또 힘과 지식은 어떤 관계인지. 권력은 재분배될 수 있는지 등이 그것이다.

특히 저자는 어렵게 느껴지는 힘의 철학을 더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거대담론인 정치적 활동뿐만 아니라 교사와 학생, 부모와 자식, 고용주와 고용인과 같은 관계를 통해 실생활에서 벌어지는 힘의 상황을 예시로 든다. 성적 균형을 주장하는 페미니즘과 같은 사회적 운동을 마지막으로 강자와 약자에게 모두 이득이 되는 권력의 재분배 과정을 생생하게 그려낸다.


부당한 억압으로 고통 받고 있는 사람들에게 이 책은 스스로 삶의 주인이 되는 창조적인 권력의 가능성을 보여 준다. 권력의 차이를 완전히 없앨수는 없지만 역사 속 현자들의 통찰력과 이상을 통해 건강한 힘의 관계를 만들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이 책은 기회가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며 결과는 정의로울 것이라는 표현이 단순히 ‘기대’가 아닌 소통을 통해 충분히 성장이 가능한 권력에 대한 보고서다. 도서출판 지금이책의 <권력의 조건>은 교보문고, YES24 등 대형 온,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 가능하다.
 

김설아
김설아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2.83하락 1.2618:05 09/27
  • 금 : 1919.80하락 16.8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