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시양, 박해진·나나와 드라마 '사자' 합류… "나나 키다리아저씨 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곽시양이 박해진과 나나가 주연을 맡은 드라마 '사자'에 합류한다.
곽시양, 박해진·나나와 드라마 '사자' 합류… "나나 키다리아저씨 役"

오늘(29일) 제작진에 따르면 곽시양은 최근 SBS 드라마 '사자' 출연을 확정했다.

'사자'는 인간에게서 희망의 답을 찾아가는 한 남자의 이야기를 그리는 드라마로, 사랑하는 남자를 잃은 여형사가 우연히 똑같이 닮은 남자를 발견하면서 벌어지는 내용을 새로운 컬러의 로맨스와 미스터리적인 요소 속에 담아내는 로맨스 추리 드라마다.

앞서 박해진과 나나가 각각 1인 4역의 남자주인공 정일훈과 강력반 형사 여린 역으로 캐스팅을 결정, 곽시양은 엘리크 경찰 최진수 역으로 등장해 두 사람 사이에서 여러 사건을 엮어간다.

곽시양이 연기할 최진수는 여린(나나)을 키다리 아저씨처럼 지켜주는 인물로 경찰대 수석 출신의 엘리트이자 여린의 죽은 연인 동민(박해진)의 친구이기도 하다. 진수는 집안, 학벌, 외모, 모든 것이 완벽한 캐릭터로 연인의 죽음으로 힘들어하는 여린을 곁에서 묵묵히 바라보는 순정남이다.

제작사 관계자는 “훤칠한 외모에 귀공자 같은 분위기를 지닌 곽시양이 한 여자를 지고지순하게 바라보는 남자의 순정을 지닌 진수 역할에 가장 잘 어울릴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한편, 영화 ‘원더풀라디오’(2011), ‘미쓰와이프’(2015)의 각본 및 영화 ‘치즈인더트랩’에서는 감독으로 탁월한 감각과 연출력을 지닌 김제영 작가와 SBS ‘결혼의 여신’ ‘용팔이’ '엽기적인 그녀‘의 오진석PD가 만난 ’사자‘는 제작 전부터 한국은 물론 중국 등 해외에서도 반응이 뜨겁다.


‘사자’는 내년 초까지 촬영을 마무리한 후 내년 상반기 방송예정이다.

사진. 사진. 마운틴무브먼트 스토리·플레디스·스타하우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3.23하락 0.62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