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3분기 가계대출 40조 돌파…주담대가 절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3분기 광주·전남지역 예금취급기관의 가계대출 잔액이 40조원을 넘어선 가운데 이 중 절반가량이 주택담보대출인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한국은행의 '2017년 3분기 가계신용(잠정)'에 따르면 광주지역 예금취급기관의 가계대출 잔액은 22조2690억원으로 전분기 21조9620억원, 전년 같은 분기 20조 9580억원에 비해 증가했다. 

이 중 주택담보대출 잔액은 13조6710억원으로 집계됐다.

전남지역 가계대출 잔액은 20조4730억원으로 전분기 20조440억원, 전년 같은 분기 18조5100억원에 비해 증가했다.

주택담보대출 잔액은 7조8180억원으로  전체 가계대출 잔액의 30%를 차지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email protected]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5.69하락 59.3823:59 10/04
  • 코스닥 : 807.40하락 33.6223:59 10/04
  • 원달러 : 1363.50상승 14.223:59 10/04
  • 두바이유 : 90.66하락 0.4323:59 10/04
  • 금 : 1834.80하락 6.723:59 10/04
  • [머니S포토] 故 강신호 명예회장 발인, 장지로 향하는 운구차량
  • [머니S포토] 휘발유가 또다시 껑충… 전국 1800원대 진입 코앞
  • [머니S포토] '우윳값 인상'
  • [머니S포토] '서울 핀테크 위크 2023 컨퍼런스' 개막
  • [머니S포토] 故 강신호 명예회장 발인, 장지로 향하는 운구차량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