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인, '국가부도의 날' 출연하나?… "제안받고 긍정 검토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유아인이 영화 '국가부도의 날' 출연을 긍정검토중이다.
유아인, '국가부도의 날' 출연하나?… "제안받고 긍정 검토중"

오늘(22일) 유아인 측은 "유아인이 '국가 부도의 날'의 제안 받았다. 현재는 '버닝'에 집중하지만 차기작으로 '국가 부도의 날'을 긍정적으로 검토한다"고 말했다.

1997년 외환위기 당시 IMF 협상을 둘러싸고 벌어졌던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다. 영화 '전우치' '내 아내의 모든 것' '검은 사제들' '마스터' 등을 만든 영화사 집이 제작하고, '스플릿'을 연출한 최국희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한편 '국가부도의 날'은 배우들의 캐스팅을 마무리 하고, 12월 크랭크인 예정이다.

사진. 임한별 기자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75상승 2.2918:05 09/27
  • 금 : 1878.60하락 12.3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