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S포토] 추억에 잠긴 서울함 노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머니S포토] 추억에 잠긴 서울함 노병

서울시가 22일 서울 마포구 망원한강공원에서 호위함인 서울함, 고속정 참수리호, 잠수정 돌고래 등 퇴역 함정 3척을 무상 대여받아 조성한 '서울함 공원' 개장식을 가진 가운데 현재 퇴역 군인 신분인 한 노인이 군함을 바라보고 있다.

오늘부터 개장한 서울함공원은 6942㎡ 규모로 퇴역함정을 원형 그대로 보존하는 방식으로 조성했다. 이곳에선 평소 쉽게 접할 수 없는 군함 및 잠수정 내부를 시민들이 직접 안에 들어가 구조와 해군들의 생활모습을 직간접적으로 체험해볼 수 있도록 했다.

서울함 공원은 3월부터 10월까지는 오전 10시~오후 7시까지, 11월부터 2월까지는 오전 10시~오후 5시까지 운영되며 토요일 및 공휴일에는 운영시간이 한 시간씩 연장된다.

한편 퇴역함인 서울함은 지난 1984년 취역, 2015년 퇴역하기까지 30년간 수도권 서측 해역 방어임무를 수행해왔으며 1990년에는 미국·영국·일본 등이 참가하는 ‘환태평양 훈련(RIMPAC)’에서 한국해군 최초로 탑건의 영예를 차지하기도 했다.

 

임한별
임한별 [email protected]

머니투데이 경제전문지 머니S 사진부 임한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8.76하락 2710:51 09/26
  • 코스닥 : 835.08하락 4.0910:51 09/26
  • 원달러 : 1341.90상승 5.410:51 09/26
  • 두바이유 : 94.09하락 0.1810:51 09/26
  • 금 : 1936.60하락 910:51 09/26
  • [머니S포토] 운명의 날… 野 '이재명' 지팡이 짚고 하차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운명의 날… 野 '이재명' 지팡이 짚고 하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