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조직개편 및 인사 단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NH투자증권이 급변하는 금융업 패러다임의 변화와 신규 사업기회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조직 개편 및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조직개편에서는 고령화 및 은퇴 후 기대여명 증가 등으로 고객과의 관계가 장기화될 것이라는 점에 주목해 고객과의 장기적인 파트너쉽을 구축하는 방향으로 WM사업부의 운영체계를 개편했다. 고객전략실을 신설해 고객관리를 강화하고 WM전략본부와 WM지원본부간 편제를 조정해 고객 상품솔루션의 전문성을 높였다. 또한 해외주식 영업확대를 더욱 적극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해외상품부를 글로벌주식부로 확대 개편했다.

혁신적 서비스를 제공하는 핀테크기업의 등장으로 고객의 눈높이가 높아짐에 따라 UX·UI를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도록 디지털본부의 기능을 조정했다. 빅데이터, AI(인공지능) 등을 접목해 전 사업부문의 디지털 혁신을 추진할 수 있도록 전담조직(디지털혁신부)을 신설했다.

저금리 지속 및 포트폴리오 다변화로 해외자산과 대체투자자산에 대한 고객들의 투자투자수요가 본격화됨에 따라 유관 조직을 확대 개편해 적극적인 대응을 꾀했다. 글로벌채권영업부와 FX 트레이딩부를 신설해 해외채권 및 FX 부문의 역량을 강화했다. 해외대체투자 소싱을 보다 체계적으로 할 수 있도록 인프라금융부를 신설했다.

금융당국의 중소벤처기업 육성 기조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증권사 고유의 기능인 모험자본 공급 역할을 더욱 강화하고자 관련 조직을 정비했다. 유망 IPO(기업공개) 기업발굴 강화를 위해 ECM3부를 신설했으며 본격적인 신기술사업금융업 추진을 위해 관련 기능을 집중했다.

그 밖에도 금융지주 차원에서 추진 중인 글로벌 비즈니스 확대에 대응하기 위해 경영전략본부 산하에 글로벌기획부를 신설했다. 글로벌기획부는 NH투자증권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총괄하고 사업부문 외 수익포트폴리오를 확대하기 위해 글로벌 금융회사 투자·인수 추진 임무를 맡는다.


NH투자증권 관계자는 “이번 조직개편의 핵심은 급변하는 금융업 패러다임의 변화에 발빠르게 대응하고 금융당국의 정책기조나 투자자의 니즈(needs) 변화로 발생하는 신규 사업기회에 보다 적극적으로 대처하기 위한 것”이라며 “시장 변화에 대응해 업계를 선도하는 퍼스트무버(First Mover)로 자리매김하고 국내 대표 초대형 IB(투자은행)로서의 위상을 강화하기 위해 조직개편 및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다음은 NH투자증권 임원 인사 명단.

◇신규선임

▲강서지역본부장 양천우 ▲WM지원본부장 심기필 ▲중서부지역본부장 김경호 ▲투자금융본부장 김연수 ▲Prop.Trading본부장 신동섭

◇전보

▲WM전략본부장 이용한 ▲동부지역본부장 고유찬 ▲강북지역본부장 김두헌

 

김수정
김수정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