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명균 장관 "9일 판문점서 고위급 남북회담 개최 제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명균 통일부 장관. / 사진=뉴시스
조명균 통일부 장관. / 사진=뉴시스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2일 "정부는 평창 동계올림픽 북측 참가 등과 관련한 문제를 협의하기 위해 동계올림픽이 한달여 앞으로 다가온 점을 감안해 1월9일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고위급 남북당국회담을 개최할 것을 북측에 제의한다"고 밝혔다.

조 장관은 이날 서울 도렴동 정부서울청사에서 "남북관계 개선을 위해 허심탄회하게 논의하기를 기대한다"며 이같이 발표했다.

이는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를 시사한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전날(1일) 2018년 신년사에 대한 제안이다.

조 장관은 이어 "시기, 장소, 형식 구애 없이 북측과 대화할 용의가 있음을 다시 한번 밝힌다"며 "북측의 긍정적 호응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김정은은 신년사에서 "남조선에서 겨울철 올림픽 개최는 민족 위상을 과시하는 계기가 될 것이며 성과적으로 개최되길 바란다"며 "이런 견지에서 우리는 대표단 파견을 포함해 필요한 조치를 취할 용의가 있으며 이를 위해 북남 당국이 시급히 만날 수도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차소현
차소현 [email protected]

머니S 온라인팀 차소현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76하락 12.3718:05 09/25
  • 코스닥 : 839.17하락 18.1818:05 09/25
  • 원달러 : 1336.50하락 0.318:05 09/25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5
  • 금 : 1936.60하락 918:05 09/25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