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구형…유시민 과거 "박근혜 주위 권력자들이 환관정치 할 것" 주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순실씨, 박근혜 전 대통령./사진=뉴스1
최순실씨, 박근혜 전 대통령./사진=뉴스1

검찰이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 징역 30년을 구형한 가운데 과거 유시민 작가의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유시민 작가는 2012년 라디오 인터뷰에서 박 전 대통령에 대해 평가했다. 당시 그는 "무섭고 걱정된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사리에 어두운 박근혜 대통령 주변의 권력자들이 환관정치를 하게 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실제로 2016년 말 '국정농단' 사태가 터졌고 '비선실세' 최순실은 징역 20년을 선고 받았다.

또한 유시민 작가는 "박근혜 대통령은 이치에 밝은 지도자가 아니다"며 "이치에 밝은 지도자라야 아랫사람이 속이지 못하는데"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5선 의원을 하면서 입법을 제대로 한 게 있나, 자기 브랜드의 정책이 있나"라고 꼬집었다.

한편 27일 박 전 대통령이 불출석한 가운데 박 전 대통령에 대한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박 전 대통령에게 징역 30년과 벌금 1185억원을 구형했다.
 

심혁주 인턴
심혁주 인턴 [email protected]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5.09하락 7.8813:04 09/27
  • 코스닥 : 830.80상승 2.9813:04 09/27
  • 원달러 : 1350.30상승 1.813:04 09/27
  • 두바이유 : 92.83하락 1.2613:04 09/27
  • 금 : 1919.80하락 16.813:04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