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홍, 김생민과 무슨 대화 나눴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수홍 김생민. /사진=풍문쇼 방송캡처
박수홍 김생민. /사진=풍문쇼 방송캡처

방송인 박수홍이 김생민과의 통화 내용을 공개했다. 지난 9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 평소 김생민과 각별한 선후배 사이였던 MC 박수홍은 "사실 오늘 방송 녹화 전에 김생민에게 '전화 줄 수 있냐'고 문자를 남겼다. 전날에 김수용과 통화를 하면서 울었다더라. 전화를 받지 않을까 문자를 남긴 것"이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전화를 안 받을까봐 문자 보냈더니 전화가 오더라. 그래서 통화를 했는데, 처음에 ‘괜찮니?’ 그랬더니 ‘죄송하다 형님’이러면서 씩씩하게 일부러 목소리를 내려고 하는 거 같았다”며 "내가 '이 프로그램에서 네 입장 표명한 게 없으니 혹시 할 이야기가 있다면, 내가 대신해주마'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어 박수홍은 “‘너무 죄송하다. 많이 힘들다’ 이 말만 반복하면서 울더라”면서 "개인적으로 김생민이 이런 일에 연루됐다는 게 이해가 안된다. 주변 동료들에게 올바르고 말 한 번 실수하거나 후배들 하대하거나 했던 적이 없었던 대표적인 친구라서 더 의아하고 더 안타깝다”고 착잡한 심경을 전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76하락 12.3718:05 09/25
  • 코스닥 : 839.17하락 18.1818:05 09/25
  • 원달러 : 1336.50하락 0.318:05 09/25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5
  • 금 : 1936.60하락 918:05 09/25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