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웃었다… 국가재난망구축사업 A·B구역 우선협상대상자 지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서초구 우면동 KT 공공안전통신망 기술검증센터에서 연구원들이 재난망 통신을 테스트하고 있다. /tㅏ진=KT
서울 서초구 우면동 KT 공공안전통신망 기술검증센터에서 연구원들이 재난망 통신을 테스트하고 있다. /tㅏ진=KT

KT가 웃었다.

18일 조달청이 진행한 국가재난안전망 본사업 우선협상대상자 발표에서 KT가 A·B사업구역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지정됐다. SK텔레콤은 C사업구역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재난망 본사업 구역은 A·B·C사업구역으로 구분되는데 A사업구역은 서울, 대전, 세종, 충남, 대구, 경북, 제주를 포함하며 B사업구역에는 경기, 강원, 광주, 전북, 전남 등이 속한다. C사업구역은 부산, 인천, 울산, 충북, 경남이다.

수주비용은 A사업구역 4025억9000만원, B사업구역 3120억5100만원, C사업구역 1877억5500만원이다. KT가 7000억원 이상을 수주한 셈이다.

KT 측은 “2015년 재난망(PS-LTE) 시범사업 1사업자로 선정됐으며 해상무선통신망(LTE-M)시범사업, 다수의 철도통합무선망(LTE-R) 사업을 수행한 경험을 가지고 있다”며 “이 경험을 살려 재난망 본사업에서 C사업구역의 사업자와 함께 국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5.60상승 0.1918:05 06/07
  • 코스닥 : 880.72상승 10.4418:05 06/07
  • 원달러 : 1303.80하락 4.318:05 06/07
  • 두바이유 : 74.31하락 2.118:05 06/07
  • 금 : 1981.50상승 7.218:05 06/07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