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청춘' 조하나, 심은하 닮은꼴 미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하나 심은하. /사진=불타는청춘 방송캡처
조하나 심은하. /사진=불타는청춘 방송캡처

'불타는청춘'에 새 친구로 등장한 조하나가 심은하 닮은 미모로 눈길을 끌었다. 지난 19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는 배우 조하나가 새친구로 합류했다. 청순한 미모의 그는 남성 출연진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조하나는 1991년 KBS 공채탤런트로 데뷔했으며, 2002년 '전원일기'를 마지막으로 연예계를 떠났다. 현재는 무용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조하나는 오랜만의 방송 출연에 긴장하면서 새로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과거 사주를 봤을 때, 미모와 지성을 겸비한 교수를 만날 운명이라는 얘기를 들은 김광규. 이에 '교수가 새친구로 온다'는 말에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김광규와 강문영이 조하나를 데리러 갔다.

세 사람은 숙소에 가기 전에 찻집에 들렀다. 김광규는 한눈에 봐도 긴장한 모습으로, 조하나를 제대로 보지도 못했다. 특히 김광규는 조하나의 과거 '전원일기' 드라마 출연 당시 사진을 보고 "똑같다. 세월을 안 맞으셨다. 특히 이마가 똑같다. 약간 심은하씨도 닮으신 것 같다. ‘청춘의 덫’ 할 때 'M' 말고"라고 미모를 칭찬했다. 

조하나는 김광규의 너스레에 웃으며 "영광이다"고 말했다

조하나는 쥐띠로, 올해 48세라고 밝혔다. 배우 생활을 관둔 것에 대해 그는 "의아해하는 사람이 많다. 그때 당시에도 두가지 중에서도 고민 안 했다. 무용이 어릴 때부터 생각했던 나의 길이다"면서 "박사까지 받았다"고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