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 결혼반지 어떻게든 끼려고 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송혜교 결혼반지./사진=tvN 제공, 임한별 기자
송혜교 결혼반지./사진=tvN 제공, 임한별 기자

톱스타 부부인 송중기와 송혜교가 결혼 약 2년 만에 이혼절차를 밟게 됐다는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재조명되고 있는 두 사람의 결혼반지에 대한 측근 증언이 나왔다.

이들의 결혼반지는 그동안 불거진 ‘이혼설’ ‘불화설’의 원인으로 지목됐었다. 지난 2월 복수의 중국 매체는 송혜교가 결혼반지를 빼고 다니는 모습을 포착해 보도한 뒤 부부의 불화를 제기했다.

앞서 시나연예 등 중국 매체들은 지난 2월 송중기·송혜교의 이혼설을 보도했다. 송혜교가 당시 일정상 출입국을 할 때 찍힌 사진에서 결혼반지를 끼지 않고 있다는 게 그 이유였다. 당시 두 사람의 소속사 측은 제기된 이혼설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라며 따로 대응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지난 5월엔 tvN 드라마 ‘아스날 연대기’ 대본리딩 현장에서 송중기가 결혼반지를 끼고 있는 영상이 화제를 모으며 중국발 이혼설은 잠잠해지는 듯했다. 시나연예가 지난 3월 공개한 사진에서도 송중기는 왼손 약지에 결혼반지를 끼고 있었다.

패션업계에 종사한다는 송혜교 측근은 “송혜교가 올해 들어 급격히 살이 빠졌다”며 “옷 사이즈도 지난해보다 한 치수 줄여 입더라. 손가락도 얇아져 끼고 있으면 그냥 미끄러져 빠져버렸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송혜교는 어떻게든 결혼반지를 끼려고 했다”며 “반지를 고정하고자 반지 앞에 끼울 작은 사이즈의 반지를 수소문하기도 했다. 올해 초 있었던 일”이라고 털어놨다.

또 “체중 감소도 그렇지만 표정도 어두워 건강이 염려됐을 정도”라며 “원래 속내를 잘 털어놓지 않는 편인데 최근 결혼 생활에 얽힌 마음고생을 털어놓으며 눈물을 보였었다”고 주장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