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러쉬, '싸이 수장' 피네이션 전속계약… 현아·이던과 한솥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크러쉬. /사진=뉴시스
크러쉬. /사진=뉴시스

가수 크러쉬가 싸이가 수장으로 있는 피네이션엔터테인먼트(이하 피네이션)와 계약을 맺었다.

크러쉬는 17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피네이션과 전속계약을 체결하는 동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크러쉬는 계약서에 도장을 찍고 있다.

피네이션도 공식 SNS를 통해 크러쉬와 전속계약을 체결하는 동영상을 게재하며 이 같은 사실을 알렸다. 크러쉬는 현아와 제시, 이던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한편 싸이는 지난 1월 피네이션을 설립했다. 그는 이 같은 소식을 전하며 “지난 19년간 가수 싸이의 프로듀서, 매니저, 기획자로 일해 온 제가 그간 배운 것들을 좀 더 많은 이들과 공유해보고자 한다. 꿈을 위해 땀을 흘리는 열정적인 선수들의 놀이터를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힌 바 있다. 
 

정소영
정소영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75상승 2.2918:05 09/27
  • 금 : 1878.60하락 12.3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