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운대구, 치매노인을 위한 '기억지킴마을' 선포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해운대구
/사진제공=해운대구
부산 해운대구는 반송2동 주민센터에서 지역주민 100여 명이 함께한 가운데 ‘반송2동 기억지킴(치매안심)마을 선포식’을 가졌다고 18일 밝혔다.

‘기억지킴마을’은 치매 노인들이 자신이 살아온 지역에서 가족과 이웃의 관심과 돌봄 속에서 안전하게 살아갈 수 있는 치매 친화적인 마을을 만드는데 목표를 둔다.

반송2동은 65세 이상 인구가 6200여 명으로 동 전체 인구의 24%를 차지한다. 해운대구 18개 동의 평균은 15%로, 반송2동이 노인 인구가 가장 많은 지역이라 이번에 기억지킴마을로 지정했다.

앞으로 마을 대표들이 참여하는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를 구성해 주민과 함께 지역 실정에 맞는 치매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또 ‘해운대구 치매안심센터’와 협력해 치매 인식개선 교육, 치매 파트너 양성, 기억과 인지기능이 저하되는 치매 환자를 위한 생활환경 조성, 치매 환자 ․ 가족 지원 시책을 펼칠 계획이다.

홍순헌 해운대구청장은 “초고령화 사회, 우리는 모두 치매라는 병에서 자유롭지 못하다”며 “치매어르신과 가족이 행복한 삶을 영위하는 해운대를 만들 수 있도록 주민 여러분의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부산=김동기
부산=김동기 [email protected]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사 김동기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4.95상승 9.9415:32 12/04
  • 코스닥 : 828.52상승 1.2815:32 12/04
  • 원달러 : 1304.00하락 1.815:32 12/04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5:32 12/04
  • 금 : 2089.70상승 32.515:32 12/04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방문규, 제30차 에너지위 '전력계통 혁신대책' 발표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