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조작 멤버, 피해자는 김종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워너원 조작 멤버. /사진=임한별 기자
워너원 조작 멤버. /사진=임한별 기자

'워너원' 멤버 1명이 투표조작으로 데뷔가 가능했던 것이 알려졌다. 검찰이 5일 국회에 제출한 공소장에 따르면 '프로듀스' 시리즈의 김용범 CP는 2017년 방송된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한 A 연습생의 득표수를 조작했다. A 연습생은 최종 데뷔족인 상위 11명이었으나, 조작을 통해 데뷔권 밖으로 밀려났다고 검찰은 파악했다. 대신 김CP는 데뷔권 밖에 있던 B 연습생의 순위를 데뷔 조에 포함되도록 올린 후 방송에 조작된 결과를 내보낸 것으로 조사됐다.

안준영 PD는 시즌 2의 1차 탈락자 결정 당시 순위를 조작해 합격자와 탈락자를 바꾼 것으로 조사됐다. 결국 '프로듀스' 시즌2'의 프로젝트 그룹인 워너원에는 원래 상위권인 연습생은 떨어지고 조작된 B 연습생이 포함돼 1년 6개월간 활동했다.

당시 생방송 투표를 통해 상위 11명으로 뽑힌 뒤 워너원으로 데뷔한 멤버는 강다니엘, 박지훈, 이대휘, 김재환, 옹성우, 박우진, 라이관린, 윤지성, 황민현, 배진영, 하성운(1위부터 순서대로)였다.

해당 내용이 전해지면서 '프로듀스 시즌2' 당시 줄곧 상위권을 유지했다가 최종 순위발표식에서 11위 안에 들지 못해 데뷔에 실패한 김종현, 강동호, 김사무엘 중에 순위 조작 피해자가 있는 것 아니냐는 추측이 제기되고 있다.

이전 순위 발표식에서 1위도 했던 김종현은 끝내 이름이 호명되지 않아 국민 프로듀서들의 애를 태웠다. 그는 최종 14등이라는 순위를 받아 워너원 멤버가 되지 못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1.76상승 26.118:05 11/28
  • 코스닥 : 816.44상승 6.1918:05 11/28
  • 원달러 : 1293.70하락 10.118:05 11/28
  • 두바이유 : 81.49하락 1.5618:05 11/28
  • 금 : 2012.40상승 9.418:05 11/28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대표 '간병비 급여화 정책'
  • [머니S포토] 한컴, AI 사업 본격화…한컴 '어시스턴트' 내년 공개
  • [머니S포토] 볼보, 新시대 여는 프리미엄 순수 전기SUV 'EX30' 공개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