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보험 안믿는 가입자들… '국민 90%' 민간의료보험 가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DB
사진=뉴스1DB
국민 10명 중 9명 이상 꼴로 민간의료보험에 가입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전 국민 건강보험제도에도 불구하고 보장 수준이 60% 안팎에 그치는 등 충분하지 않자 자구책으로 민간보험에 기대는 국민이 그만큼 많은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 19일 건강보험공단 건강보험정책연구원의 '2019년 건강보험제도 국민인식조사'에 따르면 지난 8∼9월 전국 만 19∼69세 건강보험 가입자(피부양자 포함) 2000명을 대상으로 민간의료보험 가입 여부를 조사한 결과, 94.9%(1898명)의 가구가 민간의료보험에 가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입하지 않은 가구는 5.1%(130명)에 그쳤다.

민간의료보험 가입 가구원 수 평균은 2.7명이었다.

이에 앞서 건강보험정책연구원과 심사평가연구소가 한국 의료패널(2016년) 자료를 활용해 민간의료보험 현황을 살펴본 결과에 따르면, 2016년 기준 전체 조사대상 가구원(1만7424명) 중에서 77.7%(1만2842명)가 최소 1개 이상의 민간보험 상품에 가입해 있었다.

이들이 가입한 평균 민간보험 개수는 2.0개였고, 매달 낸 평균 보험료는 12만3963원이었다. 민간보험 상품 유형별 가입자현황을 보면 정액형 32.6%, 실손형 3.5%, 혼합형 41.6% 등이었다.

1인당 평균 수령금은 민간보험 가입자가 보험사에 낸 총 보험료(830만2000원)의 약 5.3% 수준이었다.


구체적으로 민간의료보험 가입자 중에서 보험금을 수령한 대상자로 한정해서 보험사에서 환급받은 금액을 따져보니, 본인부담 의료비의 약 56%를 돌려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김정훈
김정훈 [email protected]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6%
  • 34%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