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환-LG, 줄다리기 끝… 4년·40억 계약 완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 트윈스 유격수 오지환. /사진= 뉴스1
LG 트윈스 유격수 오지환. /사진= 뉴스1

오랜 시간 이어진 오지환과 LG 트윈스의 줄다리기가 끝났다.

LG 구단은 20일 보도자료를 통해 오지환과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계약기간은 4년이고 총액 40억원(계약금 16억원, 연봉 6억원)이다.

경기고를 졸업하고 지난 2009년 LG트윈스에 1차 지명으로 입단한 오지환은 11시즌 동안 1207경기에 출장해 1057안타 103홈런 0.261의 타율을 기록했다. 188번의 도루와 530타점도 더했다. 2016년에는 잠실야구장을 홈구장으로 쓰는 유격수로는 최초로 시즌 20홈런을 터트리기도 했다.

계약을 마친 오지환은 구단을 통해 "계속 줄무늬 유니폼을 입을 수 있어 정말 기쁘다. 입단 이후 팀을 떠난다는 생각은 꿈에도 해본 적이 없다"라며 "항상 응원해주시는 팬 여러분께 정말 감사드리고 항상 팀을 위하는 선수가 되고 싶다"라고 밝혔다.

차명석 LG 단장은 "오지환은 우리 팀 내야 수비의 중심이자 핵심 전력이다. 팀에 대한 애정이 깊고 지난 10년 동안 주전 유격수로 활약하며 많은 공헌을 했다"라며 "앞으로도 팀의 프랜차이즈 스타로서 계속 활약해주길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안경달
안경달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4%
  • 36%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