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해경, 레저보트 훔쳐 달아난 40대 2명 검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해안가에 보관중인 레저보트를 훔쳐 달아난 40대 남성 2명이 절도혐의로 검거됐다. /사진=보령해양경찰서
해안가에 보관중인 레저보트를 훔쳐 달아난 40대 남성 2명이 절도혐의로 검거됐다. /사진=보령해양경찰서

충남 보령시 남포면 죽도 해안가에서 고무보트를 훔친 40대 남성 2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보령해양결찰서는 지난 9월 14일 새벽 0시경 남포면 죽도 해안가에서 고무보트를 훔친 A씨(42)와 B씨(40)를 특수절도 혐의로 각각 불구속 입건했다고 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인적이 뜸한 자정 시간을 이용해 야영객이 레저활동을 마치고 해안가에 보관 중이던 레저보트를 화물차량에 싣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레저보트 절도 신고를 접수하고, 인근에 설치된 CCTV에서 불상의 남성 2명이 레저보트를 화물차량에 적재하고 이동하는 모습을 확인하고 수사에 착수, 14일만에 검거했다.

해양경찰 관계자는 “유사한 형태의 절도 피해가 매년 발생하고 있다”며 “최근 3년간 신고 접수된 3건의 피의자를 모두 검거했다”고 밝혔다.

 

보령=이병렬
보령=이병렬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대전충남 취재본부 이병렬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