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강우 아내' 한무영, 한혜진보다 예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김강우가 아내 한무영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배우 김강우가 아내 한무영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배우 김강우가 아내 한무영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13일 방송된 SBS 예능 '미운 우리새끼('미우새')'에서 김강우가 출연했다.

이날 게스트로 배우 김강우가 출연했다. 처제가 한혜진인 그는 "이 프로그램에 꼭 한 번 나가보라고 말했다"며 웃음지었다.

영화 '새해전야'에서 이혼남 역할을 맡은 김강우는 "이혼 5년차 형사역을 맡아, 형사는 많이 해봤는데 상상으로 연기했다"며 센스있는 입담을 펼쳤다.

MC 신동엽은 "상대역이 유인나, 아내의 질투하지 않나"고 묻자, 결혼 11년차인 그는 "멜로 영화할 때마다 눈치를 보게 돼, 질투를 안 하는 건지 안 하는 척 하는 건지 모르겠다"면서 "그냥 관심이 없는 것 같기도 하다"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또한 올해 결혼10주년이란 그는 "눈 깜짝할 새 지나가, 4~50년 사신 부부보면 놀랍다, 우리도 그렇게 금방될 것 같다"며 아내사랑을 보였다.

MC 신동엽은 김강우에게 "서장훈과 공통점이 있다더라"고 하자, 김강우는 "돌돌이랑 단짝, 없으면 불안하다"면서 "평소에 침대, 차안에서도 매일 돌돌이로 청소해, 몸이 닳도록 씻기도 한다, 손도 하루에 10번 씻는게 기본"이라 답했다. 서장훈은 "나도 손이 마를날이 없다, 공통점이 많아 김강우 배우 훌륭하다"며 공통점에 반가워했다.


하지만 깔끔남 김강우가 구멍난 팬티 10년을 입고다녔다는 말에 신동엽은 "모순된 거 아니냐"며 깜짝 놀랐다.

김강우는 "보통 속옷만 입고 자, 좋아하는 애착 속옷이 있어 그걸 입어야 숙면을 취한다"면서 "10년 애용 끝에 구멍이 나더라, 결혼할 때 가지고 갈까말까 고민하다가 결국 신혼집에 가져갔다, 어느날 아내한테 들켰으나 그리고 2년을 더 입었다"고 말해 폭소하게 했다.

계속해서 MC들은 "상남자 중에 상남자, 첫 데이트 때 아내와 첫키스를 했다고 하더라"고 하자 김강우는 "이상할 것 같지만 정말 홀린 듯이 했다"면서 운을 뗐다.

김강우는 "친구들과 모임에서 술을 마셨고, 어떤 여자 분이 걸어오는데 너무 예쁘더라, 뒤에 후광이 있더라"면서 "이상형이라 말을 걸고 싶은데 용기가 나지 않았다, 알고보니 옆에 친구가 아는 사이라 합석하게 됐다"며 흥미롭게 했다. 게다가 인연의 비결이 흑장미였다고.

김강우는 "내가 술을 잘 못 마셔, 아내가 술이 세서 흑장미로 나를 지켜줬다"면서 "함께 술을 마시다가 입맞춤을 했고 아내는 통금 시간이라 먼저 집에 갔다, 아내도 뭐에 홀렸다고 하더라, 그리고 8년 연애해 결혼에 골인했다"며 러브스토리를 전했다.

MC 신동엽은 "요즘도 후광이 비추나"고 묻자, 김강우는 "다른 스타일에 후광이 보여, 만화보면 화날 때 나오는 후광"이라 말해 폭소를 안겼다.

또한 올해 마흔 셋이라는 그는 아내 한무영과 결혼해 벌써 자녀들이 10살, 8살이 됐다고 전했다. 생후 100일까지 직접 아들에 대한 육아일기를 썼다고.

김강우는 "그 당시 아이를 낳고 스스로 약속해, 100일까진 전적으로 같이 키우기로 약속해 육아일기를 쓰게된 것"이라면서 "아이에게 나중에 보여줘, 첫째 아이가 초등학교 입학할 때 쯤 보여줬더니 그걸 찢어서 딱지를 하더라"고 비화를 전해 웃음을 안겼다.

MC들은 다시 한 번 "처제가 한혜진이지 않나"면서 누가 제일 미인인지 기습 질문을 던졌고, 김강우는 "셋이 정말 비슷하게 생겨, 이 질문을 수없이 받았지만 대답은 항상 하나, 첫째 딸"이라면서 "절대 다른 대답 나올 수 없다, 두번째는 공동 2위"라며 현명한 대답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5:32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5:32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5:32 09/22
  • 두바이유 : 93.23하락 0.6215:32 09/22
  • 금 : 1939.60하락 27.515:32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