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덕 감독, 라트비아서 화장하는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로나19 합병증으로 라트비아에서 사망한 김기덕 영화 감독의 시신이 현지에서 화장된 뒤 국내로 송환될 것으로 보인다. /사진=뉴시스
코로나19 합병증으로 라트비아에서 사망한 김기덕 영화 감독의 시신이 현지에서 화장된 뒤 국내로 송환될 것으로 보인다. /사진=뉴시스

코로나19 합병증으로 라트비아에서 사망한 김기덕 영화 감독의 시신이 현지에서 화장된 뒤 국내로 송환될 것으로 보인다. 김 감독의 유족은 코로나19로 출국이 어려워 주라트비아 한국대사관에 장례 절차를 맡기고 싶다는 의사를 대사관 측에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김 감독의 시신은 라트비아에서 화장한 뒤 유해를 국내에 들여오기로 했다. 유족이 장례 절차 위임을 결정한 것은 코로나19 확산으로 라트비아로 이동하기 어렵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법무부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 관계자는 "통상 시신은 화물로 분류된다"며 "유가족에겐 안타까운 일이지만 화물이 시신이라고 해서 특별하게 취급하지 않고 똑같이 검역과 세관 절차를 거쳐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특히 코로나19 같은 질병으로 사망한 경우에는 화물로 분류해도 옮기기 힘들다"며 "어떤 질병으로 사망했는지도 명확하지 않은 상황에서 어떤 직원이 그 화물(시신)을 다루려 하겠냐"고 말했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