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EPL 우승 멀어지나… 순식간에 1→ 8위 곤두박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근 경기에서 잇따라 부진해 리그 순위가 8위까지 떨어진 토트넘이 울버햄튼 원정경기에서 반등을 노린다. 사진은 조세 무리뉴 토트넘 훗스퍼 감독. /사진=로이터(뉴스1)
최근 경기에서 잇따라 부진해 리그 순위가 8위까지 떨어진 토트넘이 울버햄튼 원정경기에서 반등을 노린다. 사진은 조세 무리뉴 토트넘 훗스퍼 감독. /사진=로이터(뉴스1)
불과 2주전 만 해도 선두를 달리던 토트넘 훗스퍼가 8위까지 곤두박질치는 등 프리미어리그 상위권 순위가 요동치고 있다.

27일(한국시간) 아스톤 빌라(승점 25점)는 크리스탈 팰리스를 3-0으로 잡고 6위가 됐고 에버튼(승점 29점)은 셰필드를 1-0으로 잡고 2위로 올라섰다.

3위 레스터 시티(승점 28점)와 4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승점 27점)는 1-1로 비겼으며 맨체스터 시티(승점 26점)는 뉴캐슬을 2-0으로 이기고 5위가 됐다.

상위권 팀들의 대결이 물고 물리는 접전을 펼치는 와중에 선두를 달리던 토트넘은 어느새 8위까지 밀려났다. 토트넘은 최근 리그 3경기서 1무2패다. 토트넘은 최근 크리스탈 팰리스와 1-1 무승부를 시작으로 리버풀과 선두대결에서 1-2로 졌다. 레스터 시티전에서는 0-2로 완패해 상위권에서 밀려난 결정적 계기가 됐다.

현재 토트넘의 순위는 8위지만(승점 25점, +11)은 아직 반등 기회는 있다. 토트넘과 같이 14경기를 치른 리버풀은 현재 승점 31점으로 단독 선두지만 추격권에 있다. 2위 에버튼(승점 29점), 3위 레스터 시티(승점 28점)는 토트넘보다 한 경기를 더 치른 만큼 토트넘이 다음 경기서 승리한다면 여전히 상위권으로 뛰어 올라 우승경쟁을 펼칠 수 있다.

다시 상위권 반등을 노리는 토트넘은 내일(28일) 새벽 4시15분 11위 울버햄튼 원정경기에 나선다.
 

김창성
김창성 [email protected]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6.94하락 18.0115:25 12/05
  • 코스닥 : 813.72하락 14.815:25 12/05
  • 원달러 : 1311.70상승 7.715:25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15:25 12/05
  • 금 : 2042.20하락 47.515:25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