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방송 가입자, 절반이상 'IPTV'… 케이블TV와 격차 '최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해 하반기 전체 유료방송 가입자 중 절반 이상이 인터넷 멀티미디어 방송(IPTV)을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지난해 하반기 전체 유료방송 가입자 중 절반 이상이 인터넷 멀티미디어 방송(IPTV)을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지난해 하반기 전체 유료방송 가입자 중 절반 이상이 인터넷 멀티미디어 방송(IPTV)을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가 종합유선방송(이하 ‘SO’), 위성방송, 인터넷다중매체방송(이하 ‘IPTV’)의 가입자 수 조사ㆍ검증 및 시장점유율 산정 결과를 26일 발표했다.

과기정통부에 따르면 지난해 하반기 기준 유료방송 가입자 수는 6개월 평균 3458만3329명(으로 집계돼 상반기 대비 64만명이 증가했다.

사업자별로 살펴보면 ▲KT 787만2660명(22.76%) ▲SK브로드밴드(IPTV) 554만6012명(16.04%) ▲LG유플러스 483만6258명(13.98%) ▲LG헬로비전 386만5772명(11.18%) ▲KT스카이라이프 309만5549명(8.95%) ▲SK브로드밴드(SO) 297만8493명(8.61%) 순으로 집계됐다.

매체별 6개월간 평균 가입자 수는 IPTV 1825만4930명(52.79%), SO 1323만2850명(38.26%), 위성방송 309만5549명(8.95%)순으로 집계됐다. 

특히 IPTV 3사의 가입자 수 및 점유율은 꾸준히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KT와 KT스카이라이프를 합산한 가입자 수는 1097만명, LG유플러스와 LG헬로비전을 합산한 가입자 수는 870만명, SK브로드밴드(IPTV와 SO 합산) 가입자 수는 852만명으로 유료방송 시장에서 각각 31.72%(0.30%포인트 증가), 25.16%(0.05%포인트 증가), 24.65%(0.17%포인트 증가)의 시장점유율을 차지했다.

가입자 유형별로는 개별가입자 1662만8814명(점유율 48.08%), 복수가입자 1540만8680명(44.56%), 단체가입자 254만5835명(7.36%) 순으로 집계됐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5.60상승 0.1918:05 06/07
  • 코스닥 : 880.72상승 10.4418:05 06/07
  • 원달러 : 1303.80하락 4.318:05 06/07
  • 두바이유 : 74.31하락 2.118:05 06/07
  • 금 : 1981.50상승 7.218:05 06/07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