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다툼 중 흉기로 지인 찔러 살해한 30대 중국인… 범행 후 자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7일 경찰에 따르면 지인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30대 중국인이 경찰에 곧바로 자수했다.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함. /사진=뉴스1
7일 경찰에 따르면 지인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30대 중국인이 경찰에 곧바로 자수했다.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함. /사진=뉴스1
전북 정읍에서 지인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7일 정읍경찰서에 따르면 중국 국적인 A씨(30)가 살인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A씨는 이날 오전 2시39분에 정읍시 상동 소재 한 주차장에서 지인 B씨(30)를 흉기로 찌른 혐의를 받는다. B씨는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졌다. A씨는 범행 이후 인근 지구대로 직접 찾아가 자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사결과 술을 마신 A씨는 B씨와 말다툼을 벌이다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밝혀졌다.

경찰은 “A씨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서지은
서지은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서지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