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밥집 직원 가방이 루이비통"… 가게 별점테러 진상 고객, 신고도 못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밥집 직원이 명품 브랜드 가방을 가지고 있다는 이유로 별점 테러를 벌인 한 고객의 행태가 공유되면서 공분을 일으키고 있다./사진=온라인커뮤니티
김밥집 직원이 명품 브랜드 가방을 가지고 있다는 이유로 별점 테러를 벌인 한 고객의 행태가 공유되면서 공분을 일으키고 있다./사진=온라인커뮤니티
김밥집 직원이 명품 브랜드 가방을 가지고 있다는 이유로 별점 테러를 한 고객의 행태가 공유돼 공분을 일으키고 있다.

25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지난 4월 한 트위터 이용자가 올린 '일하는 아줌마가 루이비통 가방을 가지고 있다고 별점 테러당한 김밥가게'라는 글과 리뷰 캡처본이 함께 퍼지고 있다. 

해당글에 따르면 이 고객은 대부분 별점 0.5점을 주며 "일하시는 분 가방이 루이비통?" "일하시는 분 루이비통 가방 저도 갖고 싶다" "아줌마 가방 루이비통 모델명 알 수 있나요?" "루이비통 가방에 구찌 신발까지" "저도 티끌처럼 모아서 아주머니처럼 루이비통 살거예요" "오늘 점심으로 6500원 지출. 루이비통이 6500원만큼 멀어졌네요" 등의 리뷰를 잇달아 남겼다.

문제의 리뷰 캡처본을 처음으로 올린 트위터 이용자는 "같은 사람이 아이디 3개를 사용해 일하는 아주머니가 명품 가방에 명품 신발 신는다고 도배를 해놓았다"고 밝혔다. 이어 "관련 없는 리뷰로 신고하고 싶은데 신고 창을 못 찾았다"고 설명했다.

이 글을 접한 네티즌들도 "피해의식으로 똘똘 뭉친 사람이다" "김밥집 직원은 명품사면 안 되는 이유라도 있냐" "세상에 참 이상한 사람 너무 많다" "본인 인생이나 잘 살길"이라는 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이지운
이지운 [email protected]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