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치엘비테라퓨틱스 "뇌종양 치료후보물질, 뇌혈관장벽 열어 약물전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에이치엘비테라퓨틱스는 미국 자회사 오블라토(Oblato)를 통해 개발 중인 뇌종양 치료제 ‘OKN-007’이 뇌혈관장벽(BBB)을 일시적으로 열어 다른 물질의 투과성을 높이는 약물전달 효과를 확인했다고 주장했다./사진=에이치엘비
에이치엘비테라퓨틱스는 미국 자회사 오블라토(Oblato)를 통해 개발 중인 뇌종양 치료제 ‘OKN-007’이 뇌혈관장벽(BBB)을 일시적으로 열어 다른 물질의 투과성을 높이는 약물전달 효과를 확인했다고 주장했다./사진=에이치엘비
에이치엘비테라퓨틱스는 미국 자회사 오블라토(Oblato)를 통해 개발 중인 뇌종양 치료제 ‘OKN-007’이 뇌혈관장벽(BBB)을 일시적으로 열어 다른 물질의 투과성을 높이는 약물전달 효과를 확인했다고 주장했다.

23일 에이치엘비테라퓨틱스는 관련 연구결과를 미국 핵의학 분자영상학 저널(American Journal of Nuclear Medicine and Molecular Imaging)을 통해 발표하면서 이 같이 밝혔다.

BBB는 강력한 생체장벽 중 하나다. 뇌의 항상성을 조절하기 위해 뇌 기능에 필수적으로 작용하는 분자들만을 선택적으로 받아들이기 때문에 혈관 투과성이 매우 낮다. 이에 많은 중추신경계 약물들이 표적 세포까지 도달하지 못해 뇌종양이나 퇴행성 뇌질환 등 치료제 개발 성공 확률과 치료 효율이 매우 낮다는 설명이다.

미국 오클라호마 의학 연구재단(OMRF)은 OKN-007의 뇌혈관 투과성 개선효과를 확인하기 위한 비임상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에서는 OKN-007과 식염수를 2개의 실험군에 각각 투여한 뒤 자기공명영상(MRI) 조영제 또는 조영제에 여러 물질을 결합한 물질을 투여해 MRI를 비교했다. 그 결과 OKN-007을 투여한 실험군의 뇌 안에서 조영제의 신호 세기가 크게 증가했음을 확인했다.

이 결과는 조영제에 결합한 물질의 분자량을 다양하게 설정해도 일관되게 나타났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신경 전달의 중요한 기능을 담당하는 물질인 ‘Eph B2’의 항체를 이용한 실험에서도 동일하게 나타났다는 것이다.

에이치엘비테라퓨틱스는 OKN-007을 이용하면 다양한 치료 물질들의 BBB 투과율을 증가시켜 뇌종양을 포함한 각종 뇌 관련 질환 치료제 개발 가능성이 커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는 이번에 발표된 논문과 별도로 재발성 교모세포종 환자를 대상으로 OKN-007과 표준치료제인 ‘테모졸로마이드’를 병용투여 하는 방식의 임상 2상을 미국에서 진행 중이다.

에이치엘비테라퓨틱스 관계자는 “저산소증 유발인자인 ‘HIF-1α’를 저해해 암세포의 신생혈관 생성과 성장을 막는 OKN-007에 대해 뛰어난 약물전달 효과까지 확인했다”며 “현재 오블라토의 주도로 진행 중인 교모세포종 2상에 더욱 박차를 가해 마땅한 치료 대안이 없는 교모세포종 치료에 최적의 대안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넥스트사이언스를 중심으로 한 에이치엘비 컨소시엄이 지트리비앤티의 인수를 확정하면서 회사명은 지트리비앤티에서 에이치엘비테라퓨틱스로 지난 17일 변경됐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5.41상승 14.0518:05 06/05
  • 코스닥 : 870.28상승 2.2218:05 06/05
  • 원달러 : 1308.10상승 2.418:05 06/05
  • 두바이유 : 76.41상승 4.7518:05 06/05
  • 금 : 1974.30상승 4.718:05 06/05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