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로바키아 "우크라에 S-300 대공화기 지원"… 미국은 "글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슬로바키아 정부가 우크라이나군에 'S-300 방공시스템'을 지원할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사진은 이날 야로슬라프 나드 슬로바키아 국방부 장관이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는 모습. /사진=로이터
슬로바키아 정부가 우크라이나군에 'S-300 방공시스템'을 지원할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사진은 이날 야로슬라프 나드 슬로바키아 국방부 장관이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는 모습. /사진=로이터
슬로바키아가 우크라이나에 'S-300 방공시스템'을 지원할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18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매체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야로슬라프 나드 슬로바키아 국방부 장관은 이날 로이드 오스틴 미 국방부 장관과의 회담 직후 "우크라이나에 S-300 방공시스템을 제공하는 것에 대해 논의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S-300은 항공기와 순항미사일을 격추할 수 있는 첨단 방공시스템으로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회원국 중 불가리아, 그리스, 슬로바키아 등 3개국만이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나드 장관은 이날 "적절한 대체 장비가 생기면 즉시 (우크라이나에 S-300 방공시스템을 지원할) 용의가 있다"며 NATO가 대체 장비를 지원할 경우 우크라이나에 대공화기를 지원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하지만 오스틴 장관은 이날 S-300 방공시스템을 슬로바키아에 지원할 의사가 있는지 묻는 질문에 "NATO 회원국 전체와 함께 논의해야 할 문제"라며 말을 아꼈다. 앞서 미국은 우크라이나에 8억달러(약 9876억원) 규모의 지원책을 발표하며 드론 등 군수물품을 지원했지만 S-300 방공시스템은 지원 목록에서 제외했다.

 

김태욱
김태욱 [email protected]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23:59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23:59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23:59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23:59 11/30
  • 금 : 2057.20하락 9.923:59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