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지영, 협의이혼서 작성 이유… "남편 죽겠다 싶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민지영이 남편이자 쇼호스트 김형균과 협의이혼서를 작성한 이유를 털어 놓는다./사진=MBN 제공
배우 민지영이 남편이자 쇼호스트 김형균과 협의이혼서를 작성한 이유를 털어놓는다.

오는 14일 전파를 타는 MBN 예능 '뜨겁게 안녕'에서는 민지영, 김형균 부부의 사연이 공개된다.

이날 은지원은 '하이바이 박스'에 담긴 서류가 협의이혼서라는 걸 알고 놀란다. 이에 유진은 "다시 잘해보고 싶어서 여기 오는 것 아니겠나"라며 사연의 주인공에 대해 추측한다.

잠시 후 이들 앞에 남편 김형균과 등장한 민지영은 "(협의이혼서를) 대신 제출해 주셔도 감사하다. 올해 8월초 합의 하에 사인을 한 것"이라고 운을 뗐다. 이어 민지영은 "남편이 먼저 죽겠다 싶어 이혼을 결심했다. 너무 사랑해 놔주고 싶다"라며 눈물을 쏟았다. 남편 김형균 역시 "협의이혼서에 사인하니 아내가 안아줬다"라고 밝히면서 두 사람 사이에 어떤 일이 있었는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민지영, 김형균 부부의 사연은 오는 14일 밤 10시40분에 방송된다.
 

강한빛
강한빛 [email protected]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