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복보다 인덕 많아"… 무속인이 본 김호중 사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무속인을 소개하는 유튜브 채널에 가수 김호중의 전 매니저가 등장했다. /사진=유튜브 '용군TV' 캡처
가수 김호중의 전 매니저가 무속인이 된 근황을 전했다.

지난 1일 유튜브 채널 '용군TV'에는 김호중의 전 매니저 김남기씨가 출연해 무속인이 된 사연을 밝혔다. 김남기씨는 지난 2020년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 김호중의 매니저로 출연한 바 있다. 당시 그는 김호중과의 완벽한 케미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는 "대학교를 제가 졸업하고 설계업을 하다가 매니지먼트 쪽에 발을 담그게 되면서 병행하게 됐다"며 "낮에는 매니저 일을 하고 저녁에는 설계업을 해야 삶을 충당할 수 있었다"고 고백했다.

김씨 영상에서 김호중의 사주와 운기에 대해 언급하기도 했다. 그는 "호중이는 좋다"며 "앞으로 넘어져도 코가 안 깨지고 툭툭 털고 일어날 친구"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어려운 일이 있을 때 도와주는 사람이 많고 인복보다는 인덕이 많다"고 밝혔다.
 

  • 71%
  • 29%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