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그룹, 인천·충북 취약계층 395가구에 설 선물박스 전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셀트리온그룹이 설을 앞두고 인천시와 충북 취약계층 395가구에 총 3000만원 상당의 선물박스를 전달했다. /사진=셀트리온그룹
셀트리온그룹이 설 맞이 나눔 활동을 통해 2023년 첫 사회공헌 활동을 시작했다.

셀트리온그룹은 지난 11일부터 이틀 동안 인천과 충북의 취약계층에 설맞이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3000만원 상당의 설 선물박스를 취약계층 395가구와 인천 서구 무료 급식소에 전달했다.

셀트리온그룹에서 후원과 지원사업을 전담하고 있는 셀트리온복지재단은 취약계층에 실질적 도움을 주고 어려운 이웃에게 관심과 온정을 나누는 사회문화의 정착을 위해 2009년부터 설 나눔 활동을 진행했다. 최근 5년간 2000가구에 선물세트를 전달했다.

셀트리온그룹은 정기적 나눔 활동을 통해 지역내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하고 있다. 설 나눔 행사뿐만 아니라 ▲부식·생계 지원 ▲의료비 지원 ▲학자금 지원 ▲절기나눔 지원 등을 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경제적 지원이 필요한 저소득층 중학교·고등학교 재학생과 보호관찰 중인 대학생에 학자금 지원을 늘릴 예정이다.

셀트리온복지재단 관계자는 "설을 앞두고 치솟는 물가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소외계층에 온정을 전달하기 위해 설 성수식품으로 선물세트를 준비했다"며 "올해도 도움이 필요한 곳에 더 다양한 맞춤형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23:59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23:59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23:59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23:59 12/01
  • 금 : 2089.70상승 32.523:59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