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미군사령관 "北미사일, 美본토 위협… 7차 핵실험 준비 완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폴 러캐머라 주한미군 사령관이 지난 18일(현지시각) 미국 하원 군사위원회의에 출석해 북한 미사일이 미국 본토를 위협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러캐머라 사령관. /사진=로이터
북한 미사일이 미국 본토를 위협한다고 폴 러캐머라 주한미군 사령관이 밝혔다.

지난 18일(이하 현지시각) 로이터·AFP통신 등에 따르면 러캐머라 사령관은 이날 미국 하원 군사위원회의에 출석해 "김정은 (북한) 정권은 (한국)서울과 (일본)도쿄, (미국)워싱턴DC에 도달할 수 있는 군사 능력(미사일)을 개발했다"고 말했다.

러캐머라 사령관은 "김정은 정권은 경제보다는 정권의 생존을 우선시한다"며 "미국과 한국에 대한 북한의 핵 위협이 다시 시작돼 우려스럽다"고 강조했다. 이어 "북한은 핵 억지력이 정권을 유지하는 최선의 수단이라고 믿는다"며 "현재 북한은 7차 핵실험을 강행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북한이 지난 13일 고체연료를 사용한 화성-18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시험 발사한 것에 대해서는 "(위기)경보 발령 시간을 단축시킨다"며 한·미 양국에 위협이 된다고 평가했다.

러캐머라 사령관은 북한의 미사일에 대해 "한반도에 주둔하는 미군과 한국군에 대한 위협을 넘어 우크라이나 전쟁처럼 세계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우려했다. 이어 "북한을 억제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70년 동안 지속된 한·미 동맹"이라며 "한·미 동맹은 북한이 전쟁을 감행하는 것을 70년 동안 효과적으로 억제했다"고 평가했다.
 

김태욱
김태욱 [email protected]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1.76상승 26.118:05 11/28
  • 코스닥 : 816.44상승 6.1918:05 11/28
  • 원달러 : 1293.70하락 10.118:05 11/28
  • 두바이유 : 81.49하락 1.5618:05 11/28
  • 금 : 2040.00상승 27.618:05 11/28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대표 '간병비 급여화 정책'
  • [머니S포토] 한컴, AI 사업 본격화…한컴 '어시스턴트' 내년 공개
  • [머니S포토] 볼보, 新시대 여는 프리미엄 순수 전기SUV 'EX30' 공개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