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이상형 누굴까 "의견이 비슷한, 마음이 잘 맞는 여성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찬원 인스타그램
가수 이찬원이 이상형을 고백했다. 이찬원은 20일 방송하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불후의 명곡' 607회에서 신동엽, 김준현과 김창옥의 강연을 듣고 이상형에 대해 논의한다.

이날 3MC 중 유일한 미혼자인 이찬원은 "솔직한 이상형이 어떻게 되냐"는 질문을 받아 관객들의 궁금증을 자아낸다. 잠시 망설이던 이찬원은 "저랑 제일 의견이 비슷한, 마음이 잘 맞는 여성분이 제 이상형이다"라고 답해 관심을 모았다. 이를 들은 김준현은 "굉장히 뭉뚱그려 잘 얘기했다"며 미적지근한 반응을 보였고, 신동엽 역시 "외모 빼고 이야기하려고 하니 당황한 거 같다"고 평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이찬원과 같은 질문을 받은 정다경은 "이상형에 대한 고민을 많이 했는데 결이 맞는 사람을 생각했다"며 "교수님 강연을 들으니 제가 좋은 사람이 되어야 좋은 사람이 오는 거 같아서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이찬원은 "제가 저렇게 대답했어야 했는데"라고 반응해 폭소를 더했다.

김창옥은 남편들이 싫어하는 아내상에 대해 '말투가 명령조인 사람'을 꼽는다. 이에 손준호는 "주옥 같은 말씀이다. 정말 깜짝 놀랐다"며 감탄했다는 후문. 홍경민 역시 "제가 소스라치게 놀란 게 제 와이프가 연주자니까 제자들이 있다. 저도 모르게 '내가 당신 제자로 보여?'라는 말을 많이 했다"며 "아내가 명령조로 말할 때가 있다"고 해 눈길을 끈다.

이를 들은 신동엽은 손준호와 홍경민을 이해한다면서도 "편한 거다. 행복한 줄 아세요"라며 "저는 와이프가 PD다"라며 자신의 상황을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이번 'with 김창옥의 토크콘서트'는 오는 20일에 이어 27일까지 2부에 걸쳐 전파를 탄다.
 

이남의
이남의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