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국 방지법' 국회 행안위 통과… 가상자산 재산등록 의무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회의원과 고위공직자의 가상자산 재산등록을 의무화하는 공직자윤리법 개정안이 24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를 통과했다. 사진은 2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행정안전위원회 전체회의 모습. /사진=뉴스1
국회의원과 고위공직자의 가상자산 재산등록을 의무화하는 공직자윤리법 개정안이 국회 행정안전위원회(행안위)를 통과했다.

국회 행안위는 2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전체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공직자윤리법 개정안을 의결했다. 개정안은 오는 25일 본회의에 상정될 예정이다.

개정안은 국회의원을 포함한 고위 공직자의 재산 신고·공개 대상에 가상자산을 포함하도록 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다.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김남국 의원(무소속·경기 안산시단원구을)의 암호화폐 보유 논란이 제기되자 현행 공직자 윤리법엔 코인 등 암호화폐가 재산 신고 대상에서 제외된 점이 문제가 됐다. 그동안 공직자윤리법에는 가상자산이 고위공직자 재산 신고 대상에 포함되지 않았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