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플 속상해도 지금이 더 좋아" 홍수아, 성형 비난에도 털털함 과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홍수아
배우 홍수아가 자신의 성형수술에 대해 솔직한 고백을 해 화제를 모았다. 이 같은 결단엔 배우로서 연기 스펙트럼을 넓히고자 한 배경이 있다.

지난 14일 SBS 예능프로그램 '신발벗고 돌싱포맨'에서는 '예쁜 애 옆에 예쁜 애 홍수아X박정수X산다라박, 미녀 삼총사의 등장!'이란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예고편에서 가수 산다라박과 배우 박정숙이 출연, 홍수아에 대해 소개하자 "예쁜 애 옆에 예뻐진 애"라고 소개해 홍수아를 당황시켰다.

탁재훈은 "옛날에 우리가 알던 홍수아 맞죠?"라고 물었고 이에 홍수아는 "저 진짜 다 했다"며 당당하게 밝혀 눈길을 끌었다.

홍수아는 배우로서 변신을 위해 과감한 성형수술을 결심했고 중국 시장에 도전해 인기를 얻고 있다. CCTV1 '온주량가인' '억만계승인' 등에 출연해 한류스타로 사랑받은 홍수아는 중국 톱스타 '판빙빙'의 닮은꼴로 불리기도 했다.

홍수아는 지난해 신작 개봉을 앞두고 진행한 인터뷰에서 "중국 활동을 하면서 여러가지 성형을 해서 얼굴이 변했다"며 "한국 분들에겐 비난을 많이 받기도 했다. 중국에선 반응이 좋았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후회는 안 한다. 중국에서 하고 싶던 작품을 많이 했다"면서 "여주인공으로서 깊이 있는 연기를 보여 줄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준 고마운 나라"라고 말했다.

대중의 악플에 대해선 "비난도 받았지만 병원 정보를 궁금해하신 분들도 많았다"며 "개인적으로 지금에 만족한다. 예전 얼굴은 조연에 그치는 얼굴이었고 지금은 여러 이미지를 표현할 수 있게 됐다"는 생각을 밝혔다.
 

김노향
김노향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15:32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15:32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15:32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5:32 11/30
  • 금 : 2067.10상승 6.915:32 11/30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북극발 한파…'출근길 롱패딩 필수'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