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컨트리가든, 디폴트 위기에 항셍지수서 제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국 비구이위안이 홍콩 항셍지수에서 제외된다. /사진=로이터
채무불이행(디폴트) 위기를 맞은 중국 최대 부동산 개발업체 비구이위안(컨트리가든)이 홍콩증시 대표지수 항셍지수에서 제외될 전망이다.

19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 외신에 따르면 항셍지수회사는 전날 거래 마감 후 공시를 통해 9월4일부터 항셍지수에서 컨트리가든서비스홀딩스를 제외한다고 발표했다.

앞서 지난해 중국 부동산개발업체인 헝다도 홍콩 증시에서 거래가 중지됐다. 헝다는 지난 1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맨해튼 파산법원에 '파산보호법 15조'(챕터 15)에 따른 파산보호 신청서를 접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홍콩 항셍지수는 올해 9% 이상 떨어졌다.
 

박찬규
박찬규 [email protected]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