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대선조선 불똥' 동일철강, 자산 매각 추진…대주주 사재 출연 고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동일철강이 전환사채 풋옵션 상환 방안을 마련했다. /사진=최유빈 기자
자회사 대선조선의 대규모 적자로 실적이 악화된 동일철강이 대응책을 마련했다. 동일철강은 신규 회사채 발행이 아닌 자산 매각으로 상환 대금을 마련하고 대주주 사재 출연도 고려하고 있다.

동일철강은 기존에 발행했던 전환사채의 풋옵션 행사에 따른 대응 방안을 마련했다고 19일 밝혔다.

동일철강은 대선조선의 손실 확대로 과거 투자했던 지분 전액을 이번 상반기에 손실 처리해 주가가 하락하는 등 경영 위기를 맞았다. 기존에 발행한 전환사채 풋옵션 행사로 이달 말까지 65억원을 상환해야 한다.

동일철강 관계자는 "현재 자산매각 등을 통해 상환 자금을 별도로 마련했다"며 "전환사채 풋옵션을 결제하기 위한 신규 회사채 발행 등은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중형 조선사인 대선조선은 원가 상승과 인력난으로 납기가 지연되고 있다. 대선조선은 정상화를 위해 자구 노력과 함께 대주주의 사재 출연, 주거래 은행과 지원 방안 등을 논의하고 있다.

화인그룹의 대주주인 장인화 회장은 직접 보증 의사를 밝히며 대선조선의 정상화에 적극적으로 나섰다. 화인그룹은 지역 경제와 중형조선 산업에 미치는 파장을 고려해 주거래 은행 등 관계 기관들과 협의를 이어갈 방침이다.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