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빙' 드디어 결말 공개… 조인성 행방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인성이 특수 임무를 수행하며 총격전을 벌일 예정이다. /사진=디즈니플러스 제공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무빙'이 마지막 에피소드 공개를 앞두고 관전 포인트가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지난주 공개된 에피소드에서 북한군 리더 덕윤(박희순)이 누구도 피할 수 없는 이 모든 전투의 이유로 김두식(조인성)을 언급한 가운데 이번 18~20회에서 두 사람의 지독했던 과거 서사가 풀린다.

덕윤은 자신의 부하들과 함께 정원 고등학교로 침투해 잠재 기력자 파일과 관련된 이들을 쫓았다. 그 과정에서 처음 마주한 주원(류승룡)과 용득(박광재)의 육탄전이 벌어졌다. 용득에게 당해 쓰러져 있던 주원에게 나지막이 "김두식 그 놈 때문이야"라고 읊조리며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전 에피소드에서 민 차장(문성근)에게 특수 임무를 전달받고 북한으로 떠난 이후 행방이 묘연했던 두식의 행적이 마침내 밝혀질 것으로 예고된다. 이와 함께 공개된 피날레 스틸 속에는 특수 임무를 수행하며 총격전을 벌이는 조인성의 모습이 포착됐다.
극중 한효주가 총구를 겨누며 박희순과 대치한다. /사진=디즈니플러스 제공
이와 함께 정원고의 수상함을 감지하고 한곳에 모였던 주원과 미현(한효주)이 학교에 숨어든 북한 기력자들과 목숨을 건 대결을 펼친다. 지난 16~17회에서는 수십 년 만에 마주한 주원과 미현의 모습이 포착됐다. 그리고 각자의 위치에서 아이들을 위협하는 북한 기력자들과 대치하는 장면들이 그려지며 지금껏 숨겨왔던 두 사람이 자신의 능력을 폭발적으로 발휘했다.

특히 류승룡은 자신과 같은 '회복 능력'을 가지고 있는 박광재와 마주했다. 엄청난 거구와 힘으로 몰아붙이는 그에게 당해 쓰러지는 모습이 포착됐다. 한효주 역시 미화원으로 신분을 숨겼던 윤사봉과 숨 막히는 액션을 펼친다. 이번 18 ~20회에선 딸 '희수'(고윤정)를 지키기 위해서 다시 일어선 류승룡의 모습이 공개되며 끝을 알 수 없는 전투가 펼쳐질 것을 예고한다. 여기에 조인성의 생사를 유일하게 알고 있는 박희순과 마주한 한효주가 그를 향해 총구를 겨눈 모습이 공개됐다.

버스 운전사 계도(차태현)와 강훈(김도훈)의 아빠 재만(김성균) 역시 최종 회차에서 결정적인 순간 나타나 대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앞서 봉석(이정하)과 희수의 뒤를 쫓는 수상한 인물 준화(양동근)의 존재를 눈치 채고 두 사람을 지키기 위해 나섰던 계도는 다시금 곤경에 빠진 아이들을 지키기 위해 정원고로 향한다.


제작진은 "어떤 폭발적인 액션으로 마지막 전투에 힘을 보탤 지 기대해달라"고 요청했다. '무빙' 마지막 에피소드 18~20회는 20일 오후 4시에 공개될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2.83하락 1.26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