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 아시안게임 해설하지마"… 이재영 팬클럽, 트럭시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영 팬클럽이 김연경의 아시안게임 해설을 반대하는 시위를 벌였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선수위원 한국 후보에 도전장을 낸 김연경이 10일 오후 서울 송파구 서울올림픽파크텔에서 열린 IOC 선수위원 평가위원회 비공개 면접에 참석 전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음./사진=뉴시스

여자 배구선수 이재영의 팬클럽이 지난 27일 울 여의도 KBS 사옥 앞과 상암동 디지털미디어시티 일대에서 김연경의 아시안게임 해설을 반대하는 트럭시위를 벌였다.

28일 머니투데이 보도에 따르면 전날(27일) 이재영 공식 팬클럽 재영타임은 '우리는 김연경에게 해설이 아닌 각종 의혹에 대한 해명을 먼저 요구한다' '성희롱, 직장 내 괴롭힘 의혹있는 김연경 KBS 배구해설 결사 반대' '식빵언니 김연경의 KBS 해설 반대. 온 국민이 보는 아시안게임에서 보고 싶지 않다' 등의 문구가 적힌 트럭을 몰고 시위를 벌였다.

재영타임은 이날 입장을 통해 "최근 KBS는 김연경을 여자배구 해설위원으로 위촉했고 이러한 사실을 지속적으로 홍보해왔다"며 "저희 재영타임은 대한민국 배구팬으로서, 이러한 몰상식하고 파렴치한 결정에 분노의 목소리를 내고자 한다"고 시위 이유를 밝혔다.

이어 "김연경은 직장 내 괴롭힘, 갑질 및 성희롱 등 매우 심각한 여러 의혹이 제기된 당사자로 지금까지 그에 대한 어떤 형태의 조사나 취재가 없는 현실이 개탄스러운 마당에 해명도 없이 해설위원으로 나타나는 것이 말이 되느냐"며 "용납할 수 없다. 아무리 그 선수의 업적이 클지라도 잘못된 행위가 있었다면 철저하게 검증하고 그에 따른 적절한 책임을 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연경과 이재영, 이다영은 2020∼2021시즌 흥국생명에서 함께 활약했다. 팀 불화설과 쌍둥이의 학교 폭력 논란에 휩싸이면서 이재영과 이다영은 흥국생명에서 방출됐다.

두 사람은 그리스리그로 이적했으나 이재영은 부상으로 귀국해 현재 소속이 없는 상태다. 이다영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연경을 둘러싼 여러 폭로를 이어가고 있다. 이재영 또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흥국생명 시절 김연경의 괴롭힘으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냈다고 주장했다.


한편 김연경의 소속사인 '라이언앳'은 앞서 "김연경 선수에 대해 악의적으로 작성돼 배포된 보도자료 및 유튜버에 대해 강경 대응할 예정"이라며 "어떤 경우에도 선처 및 합의는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전민준
전민준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5.79하락 19.509:05 12/01
  • 코스닥 : 825.50하락 6.1809:05 12/01
  • 원달러 : 1299.50상승 9.509: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09:05 12/01
  • 금 : 2057.20하락 9.909:05 12/01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